• 북마크
현재 위치
  1. 게시판
  2. 주님의 향기

주님의 향기

말씀의 소리와 좋은글을 담는 게시판입니다

게시판 상세
제목 하느님의 음성
작성자 운영자 (ip:)
  • 작성일 2018-02-08
  • 추천 추천하기
  • 조회수 4
평점 0점

◈ 하느님의 음성 ◈

 

 

 

세상은 시끄럽고도 요란한 소리로 가득 차있다.

내가 착한 사람임을 입증해야 되고 내가 가치 있는 존재임을 증명해 내야 된다는

어리석은 소리, 내 친구보다는 내가 낫다는 것을 보여주어야 된다는 소리,

나의 등급을 한 등급이라도 올려놓아야 된다는 소리,

얄팍한 졸업장과 학식으로 뭔가가 얻어진다는 소리,

나의 배경과 연줄을 과시해야 된다는 소리,

내가 괜찮은 녀석임을 내 보여 줘야 된다고,

또 설사 그것이 가능하지 않으면 그런 척이라도 가장하고 포장해야 된다는 소리,

내 약점은 절대 남들이 눈치채지 못하게 해야 된다는 소리,

생산적인 인간이 되지 못하면 모두가 돌아서 버리고야 말 것이라는 무서운 소리, 소리들,

런 와중에 내가 살고 있다.

 

이 모두가 어쩌면 분노, 원한, 질투, 복수심, 음욕, 탐욕, 적개심, 경쟁의 발로에서 나온 소리들이다.

나는 이런 어두운 감정, 정열, 느낌으로부터 자유로운 것일까?

또 과연 자유로울 수 있는 것일까?


 번째 아담에게 그리고 두 번째 아담에게 똑같이 들렸던 소리가 있다.

그 소리는 "너는 내 사랑하는 아들"이라는 소리였다.

어쩌면 그 분의 목소리로부터 귀머거리가 되어 버리고 싶은 것이

우리와 이 세상의 속성인지 모른다.

 

왜냐하면 사랑의 목소리는 부드럽고도 여린 목소리이기 때문이다.

그 사랑의 소리는 내 존재의 보이지 않는 곳에 숨어있는 소리이기 때문이다. 그

사랑의 소리는 듣고자 하는 이에게만 들리는 소리이기 때문이다.

축복의 음성, 바람에도, 지진에도, 불 속에도 있지 않고 오직 조용하고 여린 소리에만 있던 목소리

(열왕 l 19, 9-18), 바로 그것이 하느님의 음성이다.

  - 헨리 나우웬 신부님 -


     김건중 신부(역)

 
첨부파일
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관리자게시 게시안함 스팸신고 스팸해제
목록 삭제 수정 답변
댓글 수정

비밀번호 :

수정 취소

/ byte

비밀번호 : 확인 취소